서울 소화전 불법주정차 시민 신고제로 과태료부과한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상단메뉴

  • 초기화면
  • 쪽지보내기
  • 협회일정
  • 신청서
  • 사이트맵
  • 단위환산
  • 페이스북
  • 서명운동
  • 모바일버전
  • 로그인
  • 회원가입
  • 회비납부

홈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서울 소화전 불법주정차 시민 신고제로 과태료부과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dia2** 작성일18-12-29 20:02 조회102회 댓글0건

본문

http://www.fpn119.co.kr/108026

서울 소화전 불법주정차 시민 신고제로 과태료 부과

시민신고제 대상 확대…현장 단속 없이 부과

광고
광고
광고
top1_le.gif 2010072135402202.gif 2010072136077820.gif 2018022010286300.gif 2015111757571839.jpg 2013121530455243.gif 2018030628059186.gif 2010072137188002.gif 2010072138103951.gif 2010072136517077.gif
ico_login.gif 로그인  btw.gif  회원가입  btw.gif  아이디/비번 찾기
top1_ri.gif
top2_le.gif
산업News  l  신기술·신제품  l  기업탐방  l  기획·특집  l  박람회
icon_time.gif 편집 2018.12.29 [19:03]
top2_ri.gif
광고

서울 소화전 불법주정차 시민 신고제로 과태료 부과

시민신고제 대상 확대…현장 단속 없이 부과

최누리 기자  | 입력 : 2018/12/12 [08:56]
  •  
  •  
  •  
  •  
 

▲ 교통법규위반 시민신고제 대상 확대 안내 홍보물     © 서울시 제공

 

[FPN 최누리 기자] = 이달부터 서울 시내에서 버스 승하차나 소방 활동을 방해하는 불법 주정차 차량은 시민 신고를 통해 과태료가 부과된다.

 

서울시는 교통법규위반 시민신고제 신고 항목에 버스정류소 주변과 소방활동 장애 지역의 불법 주정차를 추가하는 행정예고를 냈다고 지난 9일 밝혔다. 

 

신고대상 확대는 도로교통법 개정과 시민 요청에 따른 조치다. 올해 8월 도로교통법 개정안 시행으로 소방시설 주변 불법 주정차가 금지됐다. 그간 버스정류소 주변 불법 주정차를 막아달라는 민원도 꾸준히 제기됐다. 

 

불법 주정차 금지 구역은 지상식 소화전과 지하식, 비상식 소화전, 연결송수구, 비상식 소화장치, 화재경보기로부터 5m 이내다. 

 

다만 서울시는 법 개정 내용을 모르는 시민이 많아 우선 시민신고 대상을 지상식 소화전과 소방차 통행로로 한정했다. 추후 단계적으로 대상을 확대할 계획이다. 

 

또 버스정류소 불법 주정차는 표지판과 노면표시선으로부터 10m 이내에 있는 정지 상태의 차량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버스정류소에서 불법 주정차 차량으로 버스 진입 애로가 생기고 시민의 승하차 불편과 교통사고가 우려됐다”고 설명했다. 

 

시민신고 기존 교통법규 위반 주신민고제 대상도 명확히 했다. 

 

보도 주정차 신고 대상은 기존 ‘보도에 정지 상태에 있는 차’에서 '차도와 명확한 구분이 가능한 보도에 있는 정지 차량’으로, 횡단보도 주변은 ‘횡단보도로부터 10m 이내에 정지 상태에 있는 차’에서 ‘횡단보도 위나 정지선을 침범하여 정지 상태에 있는 차’로 변경됐다. 버스전용차로의 경우 정지 차량에 주행 차량을 추가했다. 

 

‘서울스마트불편신고’ 애플리케이션(앱)도 개편됐다. 해당 앱 화면 하단 ‘과태료부과요청’ 메뉴를 눌러 위반사항과 위반위치, 차량 번호, 단속 사진을 입력해 신고할 수 있다. 사진 위ㆍ변조 방지를 위한 고유카메라 기능을 추가했다.

 

 

신고 방법은 위반 차량을 1분 간격으로 동일한 위치에서 촬영한 사진을 2장 이상 등록하면 된다. 과태료 부과요건이 갖춰지면 신고자에게 문자를 통해 통지되고 현장 단속 없이 위반자에게 과태료가 부과된다.

 

과태료 액수는 승용차와 4톤 이하 화물차는 4만원이고 승합차와 4톤 초과 화물차는 5만원이다. 

 

김정선 교통지도과장은 “신고를 받고 현장에 나가면 그사이 불법 주정차 차량이 사라지는 등 현실적 어려움이 있었지만 ‘시민신고제’가 이런 문제를 상당 부분 해결에 기여하고 있다”며 “신고 항목 확대와 절차개선 등 시민신고 활성화 방안을 지속 강구해 교통법규 위반에 따른 시민 불편을 줄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누리 기자 nuri@fpn119.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배너광고

  • 신우밸브
  • 배너
  • 꽃집
  • enpi
  • 배너모집
  • (주)나이스앤테크
광고모집안내

소방안전을 위한 제도개선과 기술발전에 공헌하고 기술인의 사회적 지위향상을 추구합니다.

법인명(단체명) : 사단법인 한국소방기술인협회 대표자 : 김기항 사업자등록번호 : 215-82-12521
주소 : 서울시 광진구 자양로 156, 304호(구의동, 아델리아타워) Tel : 02-402-7119 Fax : 02-6008-3565
※ 소방면허/경력관리 문의: 한국소방시설협회 02-520-6010~1
Copyright © 2005. Korea Fire Protection engineers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홈페이지가기